BPA, 연약지반 개량용 장비 특허 획득

2017. 09. 21(뉴시스)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는 연약한 지반 개량에 사용되는 장비를 중소기업과 공동 개발해 특허 등록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항만의 연약한 지반을 개량할 때 드레인재를 효율적으로 압입할 수 있는 장비로, 무게는 가볍지만 압입 시 안정성을 확보하고 압입력을 강화시켜 향후 시행될 연약지반개량 공사의 비용과 기간 단축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존 압입장치는 상대적으로 중량이 크고 압입력이 작기 때문에 장비의 진입을 위한 선행공사가 필요하고, 지반에 따라 별도의 천공 장비를 사용해야 하지만 이 기술 개발을 통해 연약지반개량 시 안정성과 효율성을 동시에 확보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이 압입장치의 핵심원리(압입력 강화)는 연약지반이 많은 싱가폴에서 시공 중인 중소기업과의 협업을 통해 이뤄진 것이라고 BPA는 설명했다. 권소현 BPA 건설부사장은 "앞으로 중소기업과 협력이 가능한 분야를 적극 발굴하고, 항만개발 효율화와 중소기업의 해외 판로확대를 위한 기술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PA와 중소기업은 이 장비의 특허 등록을 위한 테스트를 지난해 하반기부터 최근까지 '부산항 신항 남컨테이너 항만배후단지 조성공사' 부지 내에서 시험 시공했다.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는 연약한 지반 개량에 사용되는 장비를 중소기업과 공동 개발해 특허 등록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사진은 특허를 획득한 드레인재 압입장치. 2017.09.21. 

(사진=BPA 제공)yulnetphoto@newsis.com

상호명 : 미래지반연구소     | 대    표 : 황은아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김윤희     |     대표번호 : 061-794-2122     |     팩스번호 : 061-794-2123     |     E-mail : seacreen@hanmail.net 

주    소 : 전라남도 광양시 항만13로 27 미래지반빌딩     |     사업자등록번호 : 416-81-46705 

Copyright © 2019 Mirae Geotech Lab Inc. All Rights Reserved